http://eng.auskec.kr/thema/Thema010
News
<교육부장관상> 이지인 학생 최우수상

NSW주 커뮤니티 언어학교 학생들 중에서 우수학생을 뽑아 상을 수여하는 2016년도 교육부장관상 시상식에서 호주한국학교의 이지인(첼튼햄 걸스 하이스쿨 10학년) 학생이 중고등부에서 최우수상을 받았다.

올해 시상식은 11월 2일 UNSW대학 존 클랜시 강당에서 에이드리안 피콜리 교육부 장관을 대신한 레슬리 윌리엄스 부장관 등 내외빈과 수상 학생 및 가족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교육부는 올해 NSW주 전역에서 54개 커뮤니티 언어를 가르치는 260여 개 학교 학생 3만 3000여 명을 대상으로 각 학교당 2명(초등.중고등부 각 1명)까지 우수학생 추천을 받아 수상자를 선정, 발표했다.

올해 수상자는 교육부장관상 10명(초등부.중고등부 각 5명)과 최우수상(Highly Commended) 60명, 우수상(Commended) 65명 등 모두 135명이 상을 받았다.

한국계 학생은 올해 장관상 수상자 없이 이지인 학생을 포함하여 4명(초등부 1명, 중고등부 3명)이 최우수상을, 2명(초등부 1명, 중고등부 1명)이 우수상을 각각 수상했다.

이에 따라 호주한국학교(교장 상선희)는 지난 2000년 이후 모두 장관상 11명과 최우수상 17명, 우수상 2명의 수상자를 배출했다.

시드니에서 태어난 이지인 양은 한국인의 정체성과 조국애를 심어주려는 부모님의 남다른 교육열에 따라 유치원 때부터 한글학교에 들어가 초등 1학년부터 10년째 호주한국학교에 꾸준히 다니며 한국어 공부와 함께 한국학교와 호주학교 뿐 아니라 교민사회의 각종 행사와 활동에 적극 참여해 왔으며 한국내 행사에도 참여하는 등 활동범위를 넓혀 왔다.

초등학교 때부터 교회, 학교, 지역사회 다문화행사에 적극 참여해 2010년에는 오페라하우스 앞에서 열린 독도 알리기 행사에 참가하기도 했으며 특히 호주학교 댄스그룹과 합창단 일원으로 다양한 예능대회와 지역축제에 참가하며 교장상, 학업성취상, 개인성취상(댄스그룹) 등을 받고 2012년에는 NSW 교육부 장관상 시상식에서 초등부 최우수상을 받았다.

2013년에는 한인 청소년 글짓기대회에서 중등부 금상을, 2014-15년에는 세계한국어웅변대회 호주 예선대회에서 2년 연속 중고등부 우수상을 차지했다. 호주학교에서는 7-8학년 학생회 대표로 활동하고 9-10학년 때는 학교 웅변 대표팀으로 지역대회에 참가, 2년 연속 3위를 차지하고 올해는 학교 토론팀에 선발되어 지역학교 1차대회에서 1등을 하기도 했다.

시드니 시티의 설축제 한복 퍼레이드, 순국선열의 날 기념행사 및 광복절 경축행사, 세계 장병.청년 통일안보 비전 발표대회, 재외동포 청소년 교류사업 등에도 활발히 참가하고, 작년에는 한국해군 해난구조대(SSU) 체험 캠프에 최연소자로 엄마와 함께 참여, 4박 5일간의 고된 일정(특수체조, 구보, 맨몸 수영, 구조, 스쿠버 다이빙, 마스크 클리닝, 챔버 경험, IBS 보트 등)을 수료함으로써 “태평양 건너온 열혈모녀”로 한국언론에 소개된 바 있다.